여백
HOME Latest News Latest left
윤 대통령 ”임기 내 R&D 예산 대폭 증액 약속“

 

2024년 과학기술인·정보방송통신인 신년인사회에 참석

”미래 세대가 세계적인 연구자로 성장할 수 있도록 아낌없이 지원할 것"

 

윤석열 대통령은 5일 "임기 중 R&D 예산 대폭 확대하고, 미래 세대가 세계적인 연구자로 성장할 수 있도록 아낌없이 지원할 것"이라고 임기 내 연구개발(R&D) 예산 대폭 증액을 약속했다.

윤 대통령은 이날 서울 성북구 한국과학기술연구원(KIST)에서 열린 '2024년 과학기술인·정보방송통신인 신년 인사회' 참석 뒤 연구동을 방문한 자리에서 정부 관계자들에게 "우수한 연구팀에 정부 예산이 적극 지원될 수 있게 하라"고 당부하면서 이같이 말했다.

윤 대통령은 “제 임기 중에 R&D 예산을 대폭 확대하고 혁신적이고 도전적인 R&D는 돈이 얼마가 들어가든 전폭적으로 지원하겠다”고 말하고 “건전재정 기조라고 하는 것은 꼭 써야 할 때 반드시 쓰기 위해서 하는 것이다. 저희가 집에서 돈을 아끼더라도 자녀의 교육을 위해서는 얼마든지 지출하는 것과 똑같은 이치있다”면서 “특히 미래 세대 연구자들이 세계적인 연구자로 성장할 수 있도록 아낌없이 지원하겠다”고 말했다.

 

“R&D라고 하는 것은 사람 키우는 것이다. 이제 예산 문제는 정부에 맡겨 놓으시고 여러분은 세계 최고를 향해 마음껏 도전하시기 바란다”고 윤대통령은 말했다.

“세계 각국이 치열한 경쟁을 벌이고 있는 AI, 첨단바이오, 퀀텀, 이 3대 게임 체인저 미래 전략 기술에 대한 투자를 대폭 강화하고 또 R&D 예산과 세제를 패키지로 묶어서 확실히 지원함으로써 양질의 고소득 일자리를 많이 만들어 민생을 살찌우고 전 후방 산업을 적극 육성할 것”이라면서 실패를 두려워하지 않고 혁신적인 연구에 도전할 수 있도록 글로벌 스탠더드에 맞지 않는 낡은 규제는 과감하게 부수겠다며 이를 통해 대한민국을 명실상부한 과학기술의 글로벌 허브로 만들겠다“고 올해 과학기술 R&D 예산지원을 밝혔다.

최선미 기자 / 사진 대통령실 제공 

 

노벨사이언스  science@nobelscience.co.kr

<저작권자 © 노벨사이언스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노벨사이언스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